상단여백
HOME 지역 경기
신서도신권역 활성화 용역 보고회문화예술 복합공간으로 변신중
  • 김승곤 기자
  • 등록 2017.11.13 11:16 | 승인 2017.11.13 11:16
  • 댓글 0

연천군은 지난10일 신서도신권역지역활성화방안 마련을 위한 용역보고회를 김규선군수,이종만군의회의장,각계전문가,주민등이 참석한 가운데 재난상황실에서 개최했다.

이번 용역보고회는 지속적인 농촌인구감소 및 상권 쇠락으로 어려움을 겪고 있는 신서면 도신리권역을 문화와 예술, 청년들이 살아 숨 쉬는 문화예술 복합 공간으로 조성하기 위해 추진하고 있다.

연천군에서는 ▲행정안전부의 특수상황지역사업비 32억원을 확보 ▲대광리역을 중심으로 한 종합안내센터 및 광장조성 ▲군부대 장병 등을 위한 문화, 휴식공간 조성 ▲폐쇄된 군부대비행장을 활용한 익사이팅 레저코스 개발 등을 통하여 지역경제에 활력을 불어 넣는다는 계획이다.

연천군 전략사업실 관계자는 “쇠락된 지역 상권을 되살리는 일이 결코 쉬운 일은 아니나 지역주민들이 다시 한 번 해보자는 의욕이 넘쳐 성공적인 프로젝트가 될 것으로 확신하며 향후 이번 프로젝트를 계기로 주민 소득 및 일자리와 연계되는 다양한 사업을 개발, 추진하겠다.”고 말했다.

김승곤 기자  asiaglobe@theasiaglobe.com

<저작권자 © 아시아글로브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icon인기기사
기사 댓글 0
전체보기
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.
여백
여백
여백
상단여백
아시아타임즈
여백
여백
여백
Back to Top