상단여백
HOME 지역 경기
월곶~판교 복선전철 조기착공 추진경기도의회 추진위원회 구성
  • 한연수 기자
  • 등록 2017.11.13 11:12 | 승인 2017.11.13 11:12
  • 댓글 0

경기도의회는 지난 10일 ‘경기도의회 월곶~판교 복선전철 조기착공 추진위원회’를 구성하고 조기착공을 위한 회의를 개최했다.

월곶~판교 복선전철은 인천 및 수도권 서남부지역의 KTX 광명역 연계 교통망을 구축하고 주변 개발지역(포일, 관양, 청계, 판교지구 등)의 교통난을 해소하며 수인선, 신안산선, 소사~원시선, 경강선(월곶~강릉) 등과 연계하여 동서 간선철도망(송도~강릉) 구축하는 일반철도사업이다.

총사업비는 2조 1,122억원(국비 100%)이 소요될 예정이며 40.1km, 8개 정거장을 설치할 계획으로 2024년 개통을 목표로 추진중에 있다. 그동안 국토교통부는 이 사업 추진을 위해 2010년 4월부터 예비타당성조사, 타당성조사 및 기본계획 착수, 전략영향평가 주민설명회, 공청회 등을 추진하였고 향후 철도건설기본계획을 수립․고시한 후 사업을 본격적으로 추진할 예정이다.

추진위원장인 최재백(더불어민주당, 시흥3) 의원은 “도의회에서는 월곶~판교 복선전철 조기착공 추진위원회를 구성․운영하여 수도권 남부지역의 교통난 해소를 위해 추진되는 이 사업의 조기 착공과 도민들의 의견이 적극 반영될 수 있도록 집행부와 함께 남은 임기 동안 열과 성을 다할 것이며 의회 차원의 지원도 아끼지 않을 것이다.”라고 밝혔다.

한연수 기자  asiaglobe@theasiaglobe.com

<저작권자 © 아시아글로브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icon인기기사
기사 댓글 0
전체보기
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.
여백
여백
여백
상단여백
아시아타임즈
여백
여백
여백
Back to Top